home > BCS 뉴스 > 공지사항

공지사항

친환경농산물, 보다 깐깐하게 관리

관리자

2013-02-13

1897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이창범, 이하 농관원)은 친환경농산물이 소비자로부터 더욱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대한상공회의소와 합동으로 개발한「친환경농산물 식별 바코드 시스템」을 친환

경농산물 전문판매장, 백화점 등 대형매장을 중심으로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친환경농산물 식별 바코드 시스템」은 친환경인증 정보를 바코드화하여 물류센터, 판매장 등에

서 '휴대용 단말기'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친환경 인증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

으로, 거짓표시나 잔류농약 검출 등으로 인증 취소 및 표지정비 처분을 받은 사항이 확인될 경우
 
즉각적인 유통 차단이 가능하다.

농관원은 이를 위해 지난해 8월부터 대한상공회의소와 합동으로 친환경농산물 인증정보와 유통

표준코드(880 바코드)를 조합한 전산시스템을 구축하고, 금년 2월 7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여
 
유통업체에 보급하기로 하였다.

또한, 시중에 유통되고 있는 친환경농산물의 투명한 관리를 위해 6월 2일부터는 친환경농산물

재포장 취급자 인증이 의무화 된다.

현재는 희망하는 업체에 한해 인증을 받도록 하였으나, 일부 비인증 업체에서 인증 받지 않은

농산물을 섞어 유통하는 사례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어 모든 재포장 취급자가 인증을 받도록

의무화 하였다.

이에 친환경농산물을 재포장하는 업체는 반드시 친환경 인증기관에 신청을 하여 인증을 받아야
 
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강조하였다.

농관원 관계자는 “친환경농산물 식별 바코드 시스템과 재포장 취급자 인증제 도입으로 친환경

농산물이 소비자로부터 더욱 신뢰를 받을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매우

크다.”고 밝혔다.



[출처] 농림수산식품부 2013 / 02 / 05

[관련 URL] http://bit.ly/11S25ft

댓글이 총 0개가 있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