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BCS 고객참여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나트륨 줄이기 참여 건강음식점’ 지정 확대

관리자

2012-12-04

1231

- 전국 99개 음식점 선정 -

□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이희성)은 ‘나트륨 줄이기 운동’에 자율적으로 참여한 전국 99개 음식점

을 각 지방자치단체 및 음식업중앙회와 공동으로 ‘나트륨 줄이기 참여 건강음식점’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 이번 건강음식점 선정은 지난해 3개 권역(서울, 충청, 경상)에 이어, 경기(성남, 수원, 안양), 강

원(춘천, 원주, 강릉), 전라(전주, 광주, 목포), 제주(제주, 서귀포) 지역 소재 음식점 중 자율적으로

나트륨 줄이기에 참여를 원하는 곳을 대상으로 실시되었다. 

   ※ 건강음식점 : 99개소(경기권 26개소, 강원권 28개소, 전라권 26개소, 제주권19개소)

 ○ ‘나트륨 줄이기 참여 건강음식점’은 대표 메뉴의 나트륨 함량을 기존에 비해 줄여(평균 14%) 제

공하고, 이와 함께 메뉴판에 총열량, 나트륨 함량 등 영양성분도 표시하게 된다. 

   ※ 나트륨을 줄인 메뉴 : 254개(경기권 80개, 강원권 63개, 전라권 62개, 제주권 49개)

□ 식약청은 지난해 지정된 건강음식점(114개소)이 나트륨 함량을 제대로 유지하고 있는지 확인한

결과, 모니터링에 참여한 전체 음식점 103개 중 72%(74개)가 지속적으로 나트륨 저감화 메뉴를 제

공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지난해 지정된 건강음식점 114개 중 사후 모니터링에 참여하지 못한 음식점은 총 11개소로, 불

참 사유는 폐업(이전) 등 멸실(6개소)과   영업주 불참 의사(5개소) 등이었다.

□ 식약청은 이번 건강음식점 지정 확대로 소비자들의 외식을 통한 나트륨 섭취를 줄이고 건강한 식

생활 문화 정착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또한 소비자들도 외식 시 음식이 짜지 않게 조리해줄 것을 요청하고, 짜지 않은 음식이라도 과식

하지 않고 적정량 섭취하여야 한다고 당부하였다. 

 ○ 아울러, 건강음식점의 정착 및 확산을 위해 ‘13년부터 보건복지부와 함께 ’나트륨 줄이기 외식

시범 사업‘을 지자체의 음식문화 개선사업 특화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자료출처] 식품의약품안전청, 2012년 12월 3일


[관련 URL]
http://vo.to/qdH

댓글이 총 0개가 있습니다.

목록